시사 인터넷뉴스 남원넷

최종편집
  • 2019-03-19 23:12





조회 수 1513 추천 수 0 댓글 0

0621농촌진흥과-낭만부부의 맛있는 떡 이야기1.jpg


사랑하는이들과 도란도란 모여 앉아, 따뜻한 이야기와 함께 마음을 나누는 삶처럼 행복한 것이 있을까 !


자연속에서 마음을 나누는 따스한 삶을 갖고자 남들과 다른 삶을 선택한 용기있는 낭만부부(정대기. 장현미)의 자연과 함께하는 남원생활은 2010년 천안에서 남원 수지로 귀농하면서 시작되었다.


시어머님의 솜씨를 받아 한과, 장류를 처음 시작으로 농산물 가공을 시작하게 되었고, 남원시 농업기술센터의 도움으로 창업자금 지원과 아이디어 콘테스트 최우수상을 받으면서 이름을 조금씩 알리는 계기를 마련하여, 우리쌀이용에 적극 나서고자 시작했던 떡개발이 이제는 주력상품이 되었다.


남원 수지에서 나오는 쌀을 주원료로 가래떡, 떡국떡, 모시떡, 치즈떡볶이등을 만들어 온라인(스토어팜. 쇼핑몰) 오프라인(로컬푸드, 농협매장)에서 판매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착한 먹거리로 인정받아 학교급식납품 업체로 선정되어 아이들의 학교급식에도 납품하여 연매출 2억정도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아이들이 저희 떡을 통해서 우리음식을 사랑하고 좋아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어요. 어릴적 입맛은 평생간다 하쟎아요.”수줍게 웃는 수지댁 장현미씨는 맘씨 고운 천상 우리네 업마다.


그녀가 바라는 소박한 삶은 매일 다른 아름다움을 선사하는 자연과 벗삼으면서 작은 텃밭을 일구고, 지역쌀로 맛있는 떡 만들어 아이들 먹이고, 가족들과 이웃과 오순도순 즐겁게 나누는 삶을 살고 싶어하는 낭만부부의 미소는 햇살처름 찬란하다. <편집부>


<저작권자 ⓒ 남원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1. 남원시, 낭만부부의 맛있는 떡 이야기

    사랑하는이들과 도란도란 모여 앉아, 따뜻한 이야기와 함께 마음을 나누는 삶처럼 행복한 것이 있을까 ! 자연속에서 마음을 나누는 따스한 삶을 갖고자 남들과 다른 삶을 선택한 용기있는 낭만부부(정대기. 장현미)의 자연과 함께하는 남원생활은 2010년...
    Date2018.06.21 By남원넷 Views1513
    Read More
  2. 눈덮인 팔랑마을 김채옥 할머니의 지리산 연가...봄 기다리는 채옥산방

    지리산 팔랑마을에 사는 김채옥(75) 할머니 이야기가 KBS1 TV "인간극장 - 채옥씨의 지리산 연가" 5부작으로 방송됐다.  어느덧 일흔하고도 다섯 해에 서 있는 채옥 할머니... 봄이면 진분홍 철쭉이 능선을 물들인다는 지리산 팔랑치. 그 아름다운 곳...
    Date2017.02.03 By편집부 Views6866
    Read More
  3. "농악이 좋아요" 남원 산내농악단

    지난해 우리의 농악이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으로 등재돼 우리 농악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고 있다.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무형유산위원회에서 최종 확정한 농악은 전라북도의 이리농악과 임실 필봉농악을 비롯 국가지정 중요무형문화재 6개와 김제농악‧정읍...
    Date2015.03.15 By남원넷 Views4856
    Read More
  4. 고향에 대한 사랑과 열정, 재경 남원향우회

    지난 26일(금) 서울 신사동소재 더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재경 남원향우회 제50차 정기총회 및 회장 이취임식이 열렸다. 이날 행사는 김경아 아나운서의 사회로 남원시립국악단의 식전 축하공연과 남원향우회기 입장을 시작으로 내빈소개, 국민의례, 공로· 감...
    Date2015.01.01 By남원넷 Views1873
    Read More
  5. 내 고향의 발전과 화합을 위해 봉사하는 자랑스러운 남원인 최병수 회장

    고향(故鄕)이란? 우리가가 태어나서 자란 곳, 마음속에 깊이 간직한 그립고 정든 곳.언제나 마음속에는 지금의 나를 있게 해준 근원이 되는 고향을 그리는 마음을 간직하고 있다.  내 삶이 어렵고 힘들 때,기쁘고 행복할 때, 내 마음 한 구석에서 아련히 피...
    Date2014.11.27 By최재식기자 Views336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