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인터넷뉴스 남원넷

최종편집
  • 2022-12-04 22:21





김광수 남원소방서장.jpg

남원소방서장 김광수


가을의 끝자락에 놓여있는 11월은 아침저녁 큰 일교차로 제법 쌀쌀한 기운이 느껴져 겨울도 그리 멀리 않은 것 같은 계절이 되었다.
 

매년 11월은 소방관에게 특별하다.‘불조심 강조의 달’이고, 11월 9일은‘119` 전화 한통에 출동하여 국민의 생명과 재산보호하기 위해 일하고 있는 소방공무원들에게 격려의 박수를 보내는‘소방의 날’로 지정되어 있어 여러모로 의미가 많은 달이기 때문이다.

 
특히, 동절기에는 화기류 사용으로 화재 발생 빈도가 많아 전국의 소방관서에서는 11월 한 달 동안 겨울철 소방안전대책을 마련해 화재예방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대대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화재예방 분위기 조성을 위해 공공청사 및 다중이용시설에‘작은 불은 대비부터, 큰불에는 대피먼저’와 같은 불조심 인식 개선을 위한 현수막을 게시할 계획이고, 어린이 불조심 포스터 그리기 공모전 및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또, 소방안전표어 및 홍보영상 등 옥외전광판 송출, 다중밀집장소 화재예방을 위한소방차 길 터주기 캠페인, 취약계층 찾아가는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해 홍보할 계획이며, 청소년 119안전뉴스 영상물 경진대회, 전 시민 주택용 소방시설 갖기 운동 등을 통해 시민이 직접 참여하는 프로그램을 추진할 예정이다.

 
화재예방은 어렵지 않다. 모든 시민의 관심과 실천만 있다면 그 무엇보다 쉬운 일이 화재예방이다.

 
화목보일러 사용 시 주변에 화기 가연물을 정리하는 일이나 소화기를 배치하는 일, 전열기구 사용 시 문어발식 콘센트 사용을 자제하는 일, 가스밸브 누설을 점검하는 일 등 스치듯 지나가는 일상에서 한 번만 눈여겨보고 움직이면 예방버튼을 눌러 놓는 것이라 할 수 있다.

 
특히 화재 발생 시 사망 비율이 높은 주택화재 예방을 위해서는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단독경보형감지기) 설치가  필수이자 의무라고 할 수 있다. 소화기와 감지기는 화재 발생 초기에 큰 피해를 막을 수 있는 가장 확실한 도구이기 때문이다.

 
이처럼 생활 필수용품인 소화기는 화재 초기 소방차의 역할을 하며, 단독경보형 감지기는 별다른 전기배선이나 시설 없이 천장이나 벽에 손쉽게 부착할 수 있는 지름 10㎝ 정도의 기구로 스스로 화재를 감지해서 경보를 울려 대피하게 해주는 생명지킴이 이다. 개당 1만원 남짓 하며 인터넷 매장, 대형마트, 가까운 소방기구 판매점에서 쉽게 살 수 있으니 꼭 구입해서 잘 보이는 곳에 놓아두길 바란다.

 
우리는 화재가‘나와 가족’의 일이 되기 전까지는 먼 남의 일처럼 생각하게 된다. 하지만 화재가 내 일로 발생하게 되면 그때야 비로소 뒤늦은 후회를 하게 되며 엎질러진 물을 다시 담을 수 없다는 것을 실감하게 된다.

 
코로나19로 인해 유달리 추위가 느껴지는 요즘, 독한 감기예방을 막기 위해 예방접종을 맞는 것처럼 화재예방을 위해서도 소화기와 감지기를 준비해 올 가을, 겨울은 무사히 지나가기를 기원해본다. <남원소방서장 김광수>






  1. 민선8기 최경식 시장과 도, 시의원들에게 남원의 미래를 기대한다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당선된 자치단체장과 시, 도의원들의 임기가 내일부터 시작된다. 민선 8기 최경식 남원시장과 도, 시의원들도 7월 1일 일제히 새로운 첫발을 뗀다. 더블어민주당의 대선패배,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패배와 민주당의 심판론속에...
    Date2022.06.30
    Read More
  2. 어린이 교통사고 모두가 노력하면 줄일 수 있다

    <순경 고은새> 겨울방학이 끝나고 이제 초·중·고 학생들의 개학철이 시작되었다. 아이들에게 학교에서의 교통안전 교육과 어린이 교통공원 등에서 각종 체험 등을 통해 안전한 교통 방법을 꾸준하게 교육하고 있지만 어린이의 안전은 어른들이 ...
    Date2022.03.22
    Read More
  3. <모닥불 칼럼> 이용호 의원의 또 다른 변신

    무소속으로 활동하던 이용호 국회의원이 7일 국민의힘에 전격 입당했다. 그동안 그의 거취를 둘러싸고 지역정가가 설왕설래했던 터라 그리 놀랄 일은 아니다. 하지만 지역의 정서적인 측면을 감안하면‘국민의힘’선택은 다소 충격이 아닐 수 없다. ...
    Date2021.12.08
    Read More
  4. 진화하는 보이스피싱 예방 남원경찰서가 책임집니다

    ▲경감 박노근 보이스 피싱으로 국민적인 피해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수법도 나날이 진화하고 있다 경찰, 검찰, 국세청 금융감독원 등 국가 기관사칭, 자녀 납치, 카톡 스미싱, 금융기관 사칭, 대환대출 전환등으로 보이스 피싱 조직의 계좌이체에서 대면편취 ...
    Date2021.08.05
    Read More
  5. 공직자의 "선거운동"과 "정치적 중립"을 되새겨 보자

    내년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유례없이 검찰과 감사원의 수장이 특정정당의 유력 대선후보로 떠오르고 있어 다시 한 번‘공무원의 정치적 중립’이 회자되고 있는 가운데, 남원지역 시민단체들이 "이환주 시장이 정치적 중립 의무를 위반했다" 며 강...
    Date2021.07.25
    Read More
  6. 지자체의 재난지원금 속앓이

    정부의 4차 재난지원금이 전 국민 지급이 아닌, 피해 소상공인 위주로 지급되다 보니, 기준에 맞지 않아 서류적으로 받지 못한 사람들, 취약계층 등 소외되는 사람들이 발생하게 된다. 그래서 일부 지자체들이 전 주민을 대상으로 추가 지원에 나서고 있다. ...
    Date2021.05.15
    Read More
  7. 음주운전, 감당할 수 없는 후유증을 남깁니다

    ▲순경 신혜지   신축년 새해가 밝았다. 코로나 19로 인해 예년만큼 사람들끼리 모임을 갖는 경우는 줄었지만 여전히 고유의 명절인 설을 맞아 오래간만에 만나는 친구들과 동창회 등 각종 모임 회식자리로 인해 음주운전의 유혹에 빠져들기 쉬운 시기이다.   ...
    Date2021.01.27
    Read More
  8. 제2의 남원 사매터널 교통사고 화재 되풀이 되지 않기를 바라며...

    ▲금지119안전센터장 김대근 소방관은 기상에 민감하게 반응한다. 눈과 함께 강한 한파가 예상된다는 기상청 예보가 있으면 당장 도로결빙에 대한 걱정이 앞선다. 눈이 오면 지난해 2월 17일 대설특보가 내린 날 42여 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남원 사매2터널 교...
    Date2021.01.07
    Read More
  9. 도로위의 폭탄, 블랙아이스 조심!

    ▲순경 신혜지 항상 이맘때쯤이면 연례행사처럼 매년 고속도로에서 비슷한 사고로 목숨을 잃거나 다치는 사고가 일어나는데, 바로‘블랙아이스(Black Ice)’로 인한 교통사고다.   블랙아이스는 도로표면에 코팅한 것처럼 얇고 투명한 얼음막이 생기는 현상을 말...
    Date2020.12.29
    Read More
  10. 2020년 음주운전 없이 깔끔히 마무리하자

    ▲경장 김주신이 어느덧 한해를 정리하는 마지막 달 12월 연말이다. 연말에는 지인들, 회사 동료들과의 동창회 및 송년회 등 많은 술자리가 늘어난다. 올해는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술자리 모임을 자제 하겠지만 또 하나 절대 자제해야 할 것이 음주운전이...
    Date2020.12.02
    Read More
  11. 제58주년 소방의 날을 맞이하며..

    ▲남원소방서장 김광수 가을의 끝자락에 놓여있는 11월은 아침저녁 큰 일교차로 제법 쌀쌀한 기운이 느껴져 겨울도 그리 멀리 않은 것 같은 계절이 되었다.   매년 11월은 소방관에게 특별하다.‘불조심 강조의 달’이고, 11월 9일은‘119` 전화 한통에 출동하여 ...
    Date2020.11.09
    Read More
  12. 가을철 나들이 운전, 이것만 알면 문제없다

    ▲순경 신혜지 코로나 19와 함께 유난히 무더웠던 여름이 가고 어느덧 겉옷을 찾는 가을이 되었다. 하늘은 높고 푸르며 나들이 가기에 좋은 날씨이기도 하다. 그래서일까, 주말이 되면 마스크를 쓴 채 가을의 아름다움을 즐기러 여행을 떠나는 차들로 고속도로...
    Date2020.10.1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